• home
  • Contents
  • Story

세계의 다양한 레지던시들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18-10-10
조회
169
  • 태그명   #청년문화예술  #역량강화프로그램





Artist In Residence


레지던시 프로그램은 예술가들에게 일정 기간 동안 거주전시 공간작업실 등 창작 생활공간을 지원하여 작품 활동을 돕는 사업입니다. 1990년대 후반에 등장해 국내 외에 활성화됐으며입주 작가 프로그램이라고도 합니다

레지던시(residency)라는 단어의 뜻처럼 예술가는 특정 공간에 거주하면서 다른 예술가나 미술계 인사와 교류하며 창작 활동에 직간접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네이버 지식백과 참조)

레지던시는 시기에 구애받지 않습니다. 또한 레지던시 프로그램은 정해진 기간이 있는 것이 아니기에 각 프로그램마다 기간을 따로 두는데길게는 2짧게는 7일로 각기 다양합니다

레지던시 프로그램의 매력은 예술가가 일상의 반복되는 자신의 활동 구역을 떠나 새로운 곳에서 거주하면서 작품의 영감을 받고활동을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예술가들의 창작 활동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새로운 경험과 공간을 제공하는 것입니다
.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기획형 해외레지던시 사업'



지난 713산지천 갤러리에서 열린 청년문화예술역량강화 아카데미 프로그램에서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이하 아르코)의 임주연 국제교류부장님께서 해외의 레지던시를 소개해주시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아르코는 해외에서의 경험여러 나라의 예술가들과의 교류작업의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해외

레지던시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해오고 있다고 합니다.

아르코에서 진행하는 기획형 해외레지던시사업은 문학시각예술공연예술 분야에서 활동 중인 국내 예술가들의 창작역량 및 글로벌 네트워크를 강화하기 위한 사업입니다




예술가 개인이 접근하기 어려운 세계 유수의 창작거점 기관과 협약을 맺어 전 세계 19개국 총 29개소의 기획형 해외레지던스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지원을 통해 선발된 예술가를 각 기관별로 매년 1~2명씩 현지에 파견하여 창작활동을 지원해오고 있습니다.


이번 강의에서는 다양한 해외의 레지던시프로그램을 알 수 있었습니다우선문학 분야는 작가 성향 별로 다양한 레지던스가 있었습니다토론이나 수업을 통하여 다른 작가들과 많은 교류를 할 수 있는 레지던스가 있는 반면오롯이 혼자만의 시간과 공간을 가질 수 있는 레지던스도 있습니다.




[문학분야] 미국 아이오와 주립대학교 '국제창작프로그램'



문학 분야의 대표적인 레지던스는 미국 아이오와 주립대학교에서 하는 아이오와대 국제창작 프로그램입니다. 

3개월 동안 진행되는 이 프로그램에서는 낭독회, <오늘의 소설토론회, <오늘의 세계 문학수업을 참여하도록 적극적으로 요구합니다.

이런 활동으로 30여 개국의 작가와 함께 교류하며 색다른 문학적 영감을 얻을 수 있습니다또한대학교에서 진행되기 때문에 숙소대학 도서관 등 제반 시설을 이용 가능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시각예술 분야] 스위스 CERN 레지던스 & 영국 가스웍스 레지던스



시각예술 분야로는 스위스 CERN 레지던스와 영국 가스웍스 레지던스가 있습니다.

CERN은 유럽의 입자 물리 연구소로 이곳에서는 예술과 과학의 창조적 융합을 목표로미술작가와 과학자의 상호 교류를 통하여 창작의 지평을 넓힐 수 있습니다

CERN 레지던스를 경함한 한 작가는 낯설게 바라보고 자신만의 프레임을 재정비할 수 있고 스스로에게 질문하여 자신의 변환점을 만드는 경험을 할 수 있다.”고평했습니다.

두 번째가스웍스 레지던스는 2~3개월 정도 진행되고 fund raising도 진행하여 미술작가들에게 재정적으로 지원받을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합니다

다른 작가들의 작품을 리서치하고작업 활동을 하며 아티스트 토크를 진행하면서 다른 작가들과 많은 교류를 할 수 있습니다가스웍스 프로그램에서는 10명의 영국 작가와 매 분기별 4명의 해외 작가들을 선발하고작업 공간과 숙소를 제공합니다.



[공연예술 분야] 미국 워터밀센터 '국제 여름 프로그램 레지던스


공연예술 분야로는 미국의 워터밀센터 국제 여름 프로그램 레지던스가 있습니다

1개월동안 진행되면 공연예술의 세계적인 거장인 로버트 윌슨이 이끄는 프로그램입니다

강의실습워크숍 등으로 쉴 틈 없이 진행됩니다작업 공간, 숙소도서관 등을 제공하며워터밀 프로그램에서 진행하는 공연 예술은 전시 연극에서 라디오극, 오페라까지 다양합니다.



해외레지던시 프로그램 참여에는 외국어 능력이 뒷받침 되어야

위와 같은 해외 레지던시 프로그램에 참여하기 위해선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외국어 능력으로 꼽았습니다기본적으로 영어가 되지 않으면 우선소통에 어려움이 있고새로운 경험을 얻고폭넓은 문화를 수용하는 데 한계가 따르기 때문입니다

또한 경력이 전무후무한 예술가보다는 경력이 어느 정도 다져있는 프로 예술가들에게 좋은 효과를 낼 수 있다고 하셨습니다단순히 레지던시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것만이 아니라 관심 있는 레지던스를 사전에 리서치해야 내실 있는 결과결과가 아닌 과정으로써의 보람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씀 덧붙이셨습니다.

아르코 홈페이지 자료집에 레지던시프로그램 참여작가들의 수기집과 프로그램이 있으니관심 있는 작가분들의 참조바랍니다. 
 
http://www.arko.or.kr/intro/intro.jsp


<사진 & 글>


<영상>

오성목 서포터즈


이전글
제주출신의 조각가, 김도마를 만나다
다음글
밴드 '더로그'를 만나다